┃독거老人 재가방문┃♥ 아름다운 동행 ┃캄보디아 마굿간우물┃♥ 6호

2011년 3월 30일 현재          잔액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₩10,230,371

 

 

♣정성을 보내주신 고마운 분들             김성훈, 김연숙, 허완숙, 허선우, 전정화, 김동숙, 민미애,

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최정실, 박옥, 이선희, 임연순, 오재령, 조복남

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₩ 210,000

 

♣수입합계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₩ 210,000

 

 

♣지출 내역        2 가정  식대 (창훈이네, 이무자할머님댁)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₩ 160,000

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 창훈 월례지원비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₩   50,000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비인가시설 학용품지원 1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₩  50,000

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 비인가시설 학용품지원 2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₩  50,000

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떡값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₩ 40,000

 

♣지출합계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₩350,000

 

♣2011년 3월 30일 현재 잔액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₩10,090,371

 

 

 

아직도 천국방 후기며, 정산 올리는것이 익숙치가 않은데, 벌써  1년이란 세월이

 

지났나 봐요.....       천국방장 역할을 잘 해내고 싶었지만 딱히 한것이 하나도 없네요^^

 

그래도 지난 1년동안 천국방식구들과는 한층 더 마음을 트고 가까워지게 된것과,  마굿간 가족들과도

 

문세오빠와도 가까워진것 같아 저에게는 큰 이득(?)인것 같아요~

 

앞으로도 쭈욱~  좋은 인연이 이어지면 좋겠습니다 ^^

 

여러분~  사랑해요~~~!!♥


profile

윤정조

2011.04.28 08:31:51

여러분 말고 남편을.....
profile

박다나

2011.04.28 14:09:57

ㅋㅋㅋ 좀 사랑해줘라~~ 남편을....
글구, 그렇게 겁내더니 엄청 잘해내서 다들 완전 흐뭇하고 즐거웠을거야^^
수고많았고, 오래오래 이곳에서 행복하자규~~~
profile

김복길

2011.04.28 21:17:44

언니, 일년동안 정말 애쓰셨어요... 처음의 머뭇거림과는 달리 훌륭히 해내는 언니가 멋져요^^
profile

박현선

2011.04.28 23:15:26

늘 수고가 많으세요..^^*~
profile

민미애

2011.04.29 11:30:46

애 썼다,,,,육영이~^^달래 뭔말이 필요하겠어^^

김지연

2011.04.29 17:23:27

1년동안 이곳에 활기를 불어 넣어준 언니에게 감사를..
고생많았고..
이젠 보직에서 물러나 맘편히(?) 살기를~ㅋㅋ
profile

윤연숙

2011.04.30 21:40:57

고생 많았고 보기 좋았어~^^
profile

최선재

2011.05.02 14:00:24

살랑해요~~~!!! 횽님과 다시 한번 농구경기를.......^^
profile

박수미

2011.05.03 11:46:01

언니 고생많으셨어요. 짝짝짝!
profile

송지은

2011.05.03 17:38:59

글 표현력에 한계를 느끼며...고생 많았네 친구...짝짝짝!!! ^^
profile

김영록

2011.05.04 16:30:12

4월달에도 수고가 많으셨어여..
그런데 5월달 천국방 모임은 야간 업무땜에 참석을 하지못하게 됬네여...
다음달에는 꼭 참석하도록 노력할께여