코로나로 집콕 생활을 한지 근 2년.


겁나 편하고 좋습니다.


사실 풀어질대로 풀어진 삶을 살고 있거든요.


엊그제 전국민 백신 1차 접종 70%가 되고나니 이제 곧 정말  백신 접종 완료자가 70%가 되고


그럼 우린 단계적 일상 회복으로 그동안 못 만났던 사람들을 만나겠지요... 아.. 젠장..


2년동안 살도 더 찌고 체형도 많이 변했는데 사람들이 놀라면 어쩌죠?


계속 만나서 점진적으로 살이 찐 걸 들키지 않고 '늘 저랬지~' 로 가야하는데...


여러분~ 오랜만에 만난 제가 굴러다니면 그러려니하고 놀리지 말구 잡아주세요.


저도 이렇게 살이 찌길 바란 건 아니예요.


그저 약간 게으르고 쇼파를 사랑 할 뿐.


이번에 미국에서 임상중인 다이어트 주사 효과가 엄청나답니다.


기대하고 있습니다.

profile


[멋진은주]입니다.
아들 잘 키워서 다음번 운영자 만드는게 꿈(?) 입니다. ^^

엮인글 :
http://www.leemoonsae.com/fanmoon/index.php?document_srl=832108&act=trackback&key=7a8

profile

최덕기

2021.09.19 13:51:42

ㅎㅎ
추석 풍성하고 행복하게 보내~
profile

강명신

2021.09.20 13:04:39

어이쿠 깜짝이야 저는 누가 저 이야기를 여기 올렸나 하고 놀랐습니다^^ 아마 특이한 몇몇을 빼고는 모두가 공감하는내용일것 같습니다 저는 매일 보는 가족도 깜짝깜짝 놀라네요 ㅠㅠ
profile

이지숙

2021.09.22 09:17:43

77 사이즈는 넘지 않으려고 합니다만~~ㅋ
profile

송은주

2021.09.22 11:28:40

[멋진은주]명신님~ 우리는 콘서트장에서 만나면 가까이 있지말아요~ 한덩어리라고... ㅠ..ㅠ
그러나! 각자 자리에서 일당백!!!
profile

송은주

2021.09.22 11:29:28

[멋진은주]지숙님~ 77은 갈비씨 아닌가요?
profile

김혜정

2021.09.22 20:27:09

ㅋㅋㅋ갠챠나요 같이 굴러다닐사람 여기하나 더잇어요
아마도 쫌 더 계시지시픈데요 ㅎㅎㅎ

박미현

2021.09.23 16:18:09

그 다이어트 주사 엄청 궁금해지네요ㅎㅎ
profile

신은숙

2021.10.02 17:34:49

전 그래서 사람들을 안 만날라고요 ㅡ,.ㅡ;;;