간단하게 운동을 하고...

샤워를 한 후 수건으로 몸을 닦으면서 우연히 본 내 얼굴.

'어~! 뭐야? 괜찮네?'


뭐가 달라진거지?

이게 얼마만이지?

왜 내가 괜찮아보이지?


거울속의 생소한 내 모습에 한참을 거울과 마주보며 이유가 뭔지 찾기 시작했죠.

그리고, 채 1분여가 지나지않아 찾았습니다.

작은 미소.

입꼬리가 아주 살짝 올라간 소소한 눈웃음.


슬픈 얘기지만, 거울속의 이런 내 모습을 본게 거의 15년만입니다.

정말로요.

갑작스레 본 거울속의 내 얼굴을 보고는 자주 놀라곤 했거든요.

무표정한 얼굴에 제가 보기에도 무서운 모습.

너무 놀라웠습니다.

이런 내 모습을 다시 볼 수 없을 줄 알았거든요.

어렸을적엔 귀엽다, 애같다라는 말만 듣다가 어느 순간부터 첫인상이 무섭다, 겁난다.

왜 그런지도 몰랐고, 내 얼굴이 변했기에 이젠 어쩔 수 없이 그런 소리를 듣고 살아야만 하는줄 알았습니다.


그런데, 오늘 제 얼굴을 보니 정말 아주 작은 변함이었습니다.

아니... 작지가 않았으니 15년이란 시간동안 모르고 살았겠죠.

그만큼 여유가 없었겠죠.

이제라도 알게되서 너무 기쁩니다.

이렇게 쉬운것을...

아니, 저도 모르는 사이에 그 여유가 생긴거잖아요.

너무 기쁩니다.

정말 너무 기쁩니다.

이걸 어떻게 표현을 해야하나...

ㅋㅋㅋ

푸하하하~~~


오늘 너무 행복합니다.

이제요. 잘생긴 새붐이를 보게됩니다.

마굿간 언니야들은 저를 보면 가슴이 떨릴테고요,

대부분의 식구들은 저와 사진을 찍고 싶어서 줄을 서게 될 것 같습니다.

ㅋㅋㅋ

오늘 너무 기분 좋네요.


다음주말 걱정이네요.

문세형님 공연에 무대를 안보고 모두 저만 보고있을까봐... ㅎㅎㅎ


명호형~!

저 가만히 있으면 깡패같다고 했죠?

이제 그 말 아무도 안믿네요~ ㅎㅎㅎ


이제 더 잘생겨져야지~~~!


손명주

2019.08.21 07:19:37

새붐이가 기도를 많이하는구나 ^^
profile

전범수

2019.08.21 13:13:48

http://www.samsunghospital.com/home/reservation/deptDetailInfo.do?DP_CODE=PSY
profile

고순호

2019.08.21 15:04:45

범수형 링크...ㅋㅋㅋㅋㅋ
profile

임미경

2019.08.21 16:08:47

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
사실여부는 다음주에 확인하는걸로~
profile

김혜정

2019.08.21 18:59:50

ㅎㅎㅎ 걍 ...그런줄만 아세요
profile

임혜숙

2019.08.22 07:26:21

푸하하 ^^
웃고갑니다 오빠...
그리고 범수오빠 링크에 또한번 빵 ㅋㅋ
profile

전정화

2019.08.22 14:39:50

범수오빠센스짱!!!!
profile

강형석

2019.08.22 15:48:06

얘를..도대체 어찌해야 한단 말인가?
profile

조예숙

2019.08.23 15:17:11

아~~ 아쉽다
직접 뵐 수 없어서리~~~
profile

김선영

2019.08.26 00:29:42

표를 못구해서 담주에 못뵙는데..참 다행....이 아니라 아쉽습니다!!
profile

우난경

2019.08.30 14:21:37

마음의 병이 깊어요..
역시...술은 너무 가까이 두면안된다는 깨닭음...ㅋㅋㅋㅋ